2020.06.03 (수)

  • 맑음속초22.3℃
  • 맑음28.0℃
  • 맑음철원26.4℃
  • 맑음동두천24.7℃
  • 맑음파주23.6℃
  • 맑음대관령23.7℃
  • 안개백령도15.1℃
  • 맑음북강릉25.7℃
  • 맑음강릉28.2℃
  • 맑음동해23.1℃
  • 맑음서울26.1℃
  • 맑음인천21.1℃
  • 맑음원주26.5℃
  • 맑음울릉도22.0℃
  • 맑음수원26.2℃
  • 맑음영월26.8℃
  • 맑음충주27.7℃
  • 맑음서산21.5℃
  • 맑음울진23.7℃
  • 맑음청주28.5℃
  • 구름조금대전27.8℃
  • 맑음추풍령27.5℃
  • 맑음안동28.2℃
  • 맑음상주28.7℃
  • 맑음포항30.5℃
  • 구름조금군산23.2℃
  • 구름조금대구29.8℃
  • 맑음전주26.6℃
  • 구름많음울산27.5℃
  • 구름많음창원24.4℃
  • 구름조금광주25.4℃
  • 구름많음부산23.4℃
  • 흐림통영23.1℃
  • 구름조금목포24.0℃
  • 흐림여수22.3℃
  • 안개흑산도17.7℃
  • 흐림완도21.6℃
  • 구름많음고창25.2℃
  • 구름많음순천23.4℃
  • 맑음홍성(예)22.7℃
  • 비제주21.2℃
  • 흐림고산19.9℃
  • 흐림성산21.0℃
  • 박무서귀포20.4℃
  • 구름조금진주24.9℃
  • 맑음강화18.3℃
  • 맑음양평26.6℃
  • 맑음이천26.8℃
  • 맑음인제26.9℃
  • 맑음홍천26.9℃
  • 맑음태백24.6℃
  • 맑음정선군26.1℃
  • 맑음제천26.0℃
  • 구름조금보은26.8℃
  • 맑음천안26.4℃
  • 구름많음보령21.4℃
  • 구름많음부여24.3℃
  • 구름조금금산27.0℃
  • 구름조금26.8℃
  • 구름조금부안25.5℃
  • 구름조금임실25.7℃
  • 구름조금정읍25.1℃
  • 구름조금남원27.5℃
  • 구름조금장수25.2℃
  • 구름조금고창군25.6℃
  • 구름많음영광군25.2℃
  • 구름많음김해시25.2℃
  • 구름많음순창군26.6℃
  • 구름많음북창원25.2℃
  • 구름많음양산시25.1℃
  • 구름많음보성군22.8℃
  • 구름많음강진군23.2℃
  • 구름조금장흥22.5℃
  • 흐림해남23.9℃
  • 구름많음고흥22.5℃
  • 구름많음의령군26.4℃
  • 구름조금함양군27.8℃
  • 구름조금광양시24.3℃
  • 구름조금진도군21.9℃
  • 맑음봉화25.0℃
  • 맑음영주26.2℃
  • 맑음문경27.4℃
  • 맑음청송군28.3℃
  • 맑음영덕26.2℃
  • 맑음의성28.7℃
  • 맑음구미29.0℃
  • 맑음영천28.2℃
  • 구름조금경주시29.6℃
  • 맑음거창27.5℃
  • 구름조금합천26.7℃
  • 구름많음밀양26.1℃
  • 구름조금산청25.4℃
  • 흐림거제22.9℃
  • 구름많음남해23.1℃
기상청 제공
2019 부산컵 국제친선 여자핸드볼대회 8.6.~8.11.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연예

2019 부산컵 국제친선 여자핸드볼대회 8.6.~8.11.

아시아 최초 6개국 대회 3년 연속 개최

◈ 2016년 4개국 초청으로 시작 이어, 아시아 최초로 3년 연속 6개국 참가대회로 국가대표팀도 함께하는 대회로 격상

◈ 올해 러시아, 루마니아, 덴마크, 호주, 앙골라, 한국팀 참가 8월6일부터 풀토너먼트 형식으로 6일간 팀별 5경기 총15경기 치러

◈ 청소년 핸드볼꿈나무 육성 재능기부 코칭, 개막식 축하공연 라틴풍 에어로빅‘줌바’댄스  

 

20190724_102920.png
지난해 한국 호주팀의 부산컵 국제친선핸드볼대회 장면<사진=부산시설공단>

 

오는 8월6일부터 8월11일까지 엿새간 ‘2019 부산컵 국제친선 여자핸드볼대회’가 사직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부산시설공단이 주최‧주관하는 부산컵 국제친선 여자핸드볼대회는 핸드볼 클럽팀이 주관하는 최초의 국제대회로 다른 종목에서도 클럽팀이 주관하는 국제대회는 그 유례를 찾아보기 힘들다.

 

부산컵 국제친선 여자핸드볼대회는 2016년 4개국(한국, 중국, 일본, 스위스)클럽대항전으로 첫 출발한 이래 2017년 미국, 호주,  대만 국가대표팀이 참가하는 등 6개국 대회로 규모를 키운 이후 2018년에도 한국, 일본, 홍콩, 미국, 세네갈, 호주 등 6개국, 올해도 러시아, 루마니아, 덴마크, 앙골라, 호주, 한국 등 6개국 참여를 잇게 되었다. 6개국 핸드볼대회가 3년 연속으로 열리는 것은 아시아에서는 부산이 유일하다.

 

부산시설공단은 대회 기간 지역대학, 향토기업과 연계해 4년째 국제 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르며 부산을 알리는데에도 공을 들이고 있다. 업무협약 대학인 부산외국어대학의 외국어전공학생들이 서포터즈로 나서 통역 자원봉사와 부산을 알리는 도우미 역할을 하게 된다. 

 

업무협약 기관인 부산관광공사도 해외선수단들의 부산관광과 관광통역, 홍보 등을 도우며 부산이 핸드볼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고 부산의료원은 구급요원과 구급차 등 대회 의료지원에 나선다. 대선주조, 삼진어묵, 파크랜드, 피엘스쿨웨어, 아성다이소, 엠에스페리, 키자니아, 아스티호텔 등 관중들을 위한 푸짐한 경품 지원이나 홍보협력이 이루어져 이번의 대회의 열기를 엿볼 수 있다.

 

부산시설공단(이사장 추연길)은 “비인기 종목인 핸드볼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해온 결과, 부산컵 국제친선 여자핸드볼대회는 4개국으로 시작해 아시아 최초로3년 연속 6개국이 참가하는 국제대회로 성장했다”며, “핸드볼 선수 육성은 물론이고 부산이 핸드볼의 성지가 될 수 있도록 전세계에 부산을 더욱 알리는 역할을 다해나겠다”며 “시민여러분의 많은 성원과 응원을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부산컵 국제친선여자핸드볼대회의 개막식은 러시아 선수단의 입국시기를 고려해 대회 이틀째인 8월7일(수) 오후4시30분에 진행되며, 개막 축하공연으로 라틴풍 에어로빅인 ‘줌바댄스’를 선보인다.


전 경기는 무료관람으로 매일 경품응모권 추첨을 통해 다양한 경품이 쏟아지며 참가국 선수단들이 관중석으로 던지는 싸인볼도 받을 수 있다. 경기는 팀간 풀 토너먼트 형식으로 총 15경기가 6일간 진행된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