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4 (토)

  • 흐림속초28.2℃
  • 흐림23.5℃
  • 흐림철원24.6℃
  • 흐림동두천24.2℃
  • 흐림파주24.3℃
  • 흐림대관령19.6℃
  • 흐림백령도23.3℃
  • 흐림북강릉25.2℃
  • 흐림강릉26.5℃
  • 흐림동해23.6℃
  • 흐림서울25.4℃
  • 흐림인천25.3℃
  • 흐림원주22.9℃
  • 흐림울릉도26.1℃
  • 흐림수원25.1℃
  • 흐림영월21.6℃
  • 흐림충주23.2℃
  • 흐림서산25.5℃
  • 흐림울진24.6℃
  • 흐림청주24.8℃
  • 흐림대전25.3℃
  • 흐림추풍령23.2℃
  • 흐림안동23.8℃
  • 흐림상주24.2℃
  • 구름많음포항26.0℃
  • 흐림군산26.3℃
  • 흐림대구25.9℃
  • 구름많음전주25.7℃
  • 구름많음울산26.6℃
  • 구름많음창원28.2℃
  • 구름많음광주26.3℃
  • 구름많음부산26.9℃
  • 흐림통영27.4℃
  • 구름많음목포26.7℃
  • 흐림여수26.8℃
  • 구름많음흑산도27.4℃
  • 흐림완도
  • 흐림고창27.1℃
  • 흐림순천25.1℃
  • 흐림홍성(예)25.5℃
  • 구름많음제주28.3℃
  • 흐림고산27.7℃
  • 흐림성산27.3℃
  • 흐림서귀포26.8℃
  • 구름많음진주28.3℃
  • 흐림강화24.7℃
  • 흐림양평22.6℃
  • 흐림이천23.0℃
  • 흐림인제23.8℃
  • 흐림홍천24.0℃
  • 흐림태백20.3℃
  • 흐림정선군21.1℃
  • 흐림제천22.9℃
  • 흐림보은24.0℃
  • 흐림천안24.1℃
  • 흐림보령27.1℃
  • 흐림부여26.1℃
  • 흐림금산24.8℃
  • 흐림부안27.4℃
  • 흐림임실25.3℃
  • 흐림정읍25.9℃
  • 흐림남원25.6℃
  • 흐림장수25.1℃
  • 흐림고창군27.2℃
  • 흐림영광군27.1℃
  • 구름많음김해시27.6℃
  • 흐림순창군26.2℃
  • 구름많음북창원27.1℃
  • 구름많음양산시28.8℃
  • 흐림보성군27.3℃
  • 구름많음강진군28.5℃
  • 흐림장흥28.4℃
  • 구름많음해남27.9℃
  • 흐림고흥26.2℃
  • 구름많음의령군29.1℃
  • 구름많음함양군27.2℃
  • 흐림광양시26.9℃
  • 구름많음진도군27.4℃
  • 흐림봉화23.4℃
  • 흐림영주23.1℃
  • 흐림문경24.5℃
  • 흐림청송군23.9℃
  • 흐림영덕24.6℃
  • 흐림의성25.5℃
  • 흐림구미25.9℃
  • 흐림영천27.2℃
  • 흐림경주시26.7℃
  • 구름많음거창25.9℃
  • 흐림합천28.2℃
  • 구름많음밀양27.2℃
  • 흐림산청27.9℃
  • 구름많음거제28.3℃
  • 구름많음남해27.6℃
기상청 제공
"여성 BJ 보고 3번 했다" 구독자 300만 BJ 감스트·외질혜·NS남순, 성희롱 생방송 파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연예

"여성 BJ 보고 3번 했다" 구독자 300만 BJ 감스트·외질혜·NS남순, 성희롱 생방송 파문

2019061906451787059_1560894317.jpg
BJ 감스트와 NS 남순, 외질혜가 인터넷 생방송 중 성희롱 발언을 해 논란을 일으켰다. <사진=아프리카 방송 캡쳐>

 

유명 인터넷 방송 진행자(BJ·broadcast jackey)들이 동시 시청자만 4만 명이 넘었던 것으로 알려진 생방송에서 성적 발언을 해 도마 위에 올랐다. 

 

이들이 거느린 유튜브 구독자만 해도 300만 명이 넘어 방송에 따른 후폭풍이 거세질 조짐을 보이고 있다. 

  

BJ 감스트(본명 김인직)·외질혜(본명 전지혜)·NS남순(본명 박현우)은 지난 19일 인터넷 방송 아프리카TV에서 합동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들은 지난 4월부터 ‘나락즈’라는 이름으로 합동 방송을 하고 있다.   

  

문제는 이들이 이날 했던 ‘당연하지’라는 게임에서 터졌다. 이 게임은 상대방에게서 어떤 곤란한 질문이 나오더라도 ‘당연하지’라는 답을 해야 한다. 그렇지 않을 경우 패배한다.   

  

이 과정에서 외질혜는 NS남순에게 특정 여성BJ를 언급하며 “XXX(자위행위를 뜻하는 비속어)를 치냐”고 물었다. NS남순은 “당연하지”라고 답했다.   

  

NS남순도 감스트에게 비슷한 질문을 했다. 또 다른 여성BJ의 이름을 거론하며 “○○○ 보며 XXX친 적 있지?”라고 물은 것. 감스트는 “당연하지”라며 “세 번 (행위를) 했다”고 답했다.   

  

이 같은 대화가 여과없이 방송되며 특정 여성BJ를 향한 성희롱 발언이었다는 비판이 네티즌 사이에서 나왔다.  

  

논란이 일자 BJ들은 즉각 사과했다. 

  

감스트는 “멘탈이 터졌다. 시청자에게 죄송하다”고 밝혔다. 외질혜도 “생각 없는 질문으로 피해를 드려 죄송하다. 언급한 여성 BJ들의 연락처를 받아놨고, 사과할 예정”이라고 했다. 

 

20190619504268.jpg
왼쪽부터) BJ 외질혜, 감스트, NS 남순 <사진=아프리카 방송 캡처>

 

이번 막말 논란 중심에 선 이들은 모두 ‘인기 BJ’라는 공통점이 있다. 세 사람이 유튜브에서만 거느린 구독자를 모두 합치면 300만 명을 넘는다.  

  

특히 축구 중계 전문 크리에이터인 감스트는 K리그 홍보대사로도 활동하고 있어 그를 향한 비판은 더욱 거센 것으로 보인다.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당시 MBC에서 디지털 해설을 맡으며 이름을 더욱 알린 감스트는 그해 MBC 방송연예대상 버라이어티 부문 남자 신인상을 받았다. 그의 인스타그램에는 “K리그 홍보대사를 당장 때려치워라”, “공중파에도 나오는 사람이 경솔했다”, “TV에 나오지 말라” 등과 같은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어린 딸이 있는 외질혜도 상황은 비슷하다. 그는 19일 오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했다. 외질혜는 “아이 엄마가 하기엔 적절하지 못한 발언”이라는 지적을 받고 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